전체뉴스

Total News

119 구급차서 30대 임신부 딸 출산…산모·아기 '건강'

입력 2018-11-05 16:41:22 수정 2018-11-05 16:41:22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만삭 임신부가 병원으로 향하던 구급차 안에서 119대원들의 도움을 받아 건강한 딸을 출산했다.

5일 인천 영종소방서에 따르면 이달 3일 오전 5시께 인천시 중구에 사는 임신부A(38)씨로부터 "8일에 출산 예정인 임신부인데 진통이 심하다"는 119 신고접수를 받았다.

자택에 출동한 구급대원들은 무거운 몸으로 통증을 호소하는 A씨의 상태를 침착하게 확인하여 구급차로 옮긴 뒤 그가 다니던 인근 병원에 임신부의 상태를 알렸다.

긴박하게 출발한 구급차가 달리던 도중 A씨의 양수가 터졌고 아기의 머리가 보였다. 출산이 임박했음을 직감한 구급대원들은 침착하게 분만을 유도했고 병원에 도착하기 전 구급차 안에서 건강한 여자 아기를 받아냈다.

산모와 아기는 이들 대원에 의해 병원 의료진에 인계됐으며 현재 모두 건강한 상태로 회복 중이다.

(사진: 셔터스톡)

이진경 키즈맘 기자 ljk-8090@kizmom.com
입력 2018-11-05 16:41:22 수정 2018-11-05 16:41:22

#임신부 , #119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