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영천시, 어린이집 등·하원 '안심 알리미' 앱 시행

입력 2018-11-27 14:03:02 수정 2018-11-27 14:03:02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영천시가 어린이 통학차량 등·하원 안심 알리미 앱인 '아이타 버스 시스템'을 운영한다.

이는 최근 어린이집 통학버스에 갇힘 사고가 빈번히 발생해 학부모의 불안감이 가중됨에 따라 어린이들의 안전을 보장하기 위해 마련됐다.

어린이 통학차량 안심운행 서비스는 지난 22일부터 도내 최초로 영천시가 제일 먼저 도입했으며 이러한 등·하원 안심알리미 앱은 관내 80여개의 유치원과 어린이집을 대상으로 설치가 완료된 상태다.

또한 시는 차량이 없는 곳은 차량을 구입해 추가로 설치 및 지원한다고 말했다. 이번에 설치한 안심알리미 앱은 학부모에게 승·하차 알림기능과 통학버스의 실시간 위치 확인 서비스를 제공한다.

특히 운전자가 통학차량 뒷좌석에 설치된 버튼을 눌러야 차량 시동을 끄고 문을 닫을 수 있는 안전장치 벨도 설치해 차량 안전 사고를 예방하고 있다.

최기문 시장은 "어린이와 학부모가 안심할 수 있는 환경을 마련하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며 "지속적인 모니터링을 통해 아이들이 행복한 도시로 만들겠다"고 했다.

김경림 키즈맘 기자 limkim@kizmom.com
입력 2018-11-27 14:03:02 수정 2018-11-27 14:03:02

#어린이집 , #통학버스 , #안심알리미 , #영천시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