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육

Education

국민대, 초등생 대상 '아이 캔 두 3D 프린팅' 강좌 진행

입력 2019-08-06 09:15:50 수정 2019-08-06 09:15:50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국민대학교(총장 유지수) 교양대학이 지난 29일부터 30일(화)까지 양일간 국민대 북악관 · 조형관 별관에서 성북지역 초등학생 40여명을 위한 3D프린팅 무료 교육 '아이캔 두 3D 프린팅!'을 진행했다고 5일 밝혔다.

우리아이 창의교육 '아이캔 두 3D 프린팅'은 디자인 · 조형분야에 남다른 경쟁력을 확보하고 있는 국민대가 4차 산업혁명 시대의 신산업 분야로 떠오르고 있는 3D 프린팅 관련 지식을 지역 사회와 함께 공유하며 상생하기 위해 기획됐다.

3D 프린팅이 생소한 초등학생을 대상으로 하는 교육임을 반영해 틴커캐드(TINKERCAD)라는 프로그램을 사용하여 교육을 진행했다. 틴커캐드는 연령의 구분없이 누구나 손쉽게 활용할 수 있는 3D 프린팅 모델링 프로그램으로 웹에서 작동하여 직관적이고 쉬운 인터페이스가 구축되어있는 것이 특징이다.

학생들은 3D 프린팅에 대한 기본 개념을 익힌 후 ▲3D 프린터로 애완용 토끼 만들기 ▲3D프린터로 낙하산 만들어 띄우기 등의 실습을 진행했다. 강좌를 수강한 학생들은 “처음 접해본 3D프린터를 활용한 활동들이 매우 재미있었다”며 “집에도 설치해서 사용해 보고싶다”고 참여소감을 밝혔다.

이장영 국민대 교양대학 학장은 “4차 산업혁명 시대 핵심기술인 3D 프린팅 작업을 통해 창의적인 아이디어를 발굴하고 이를 실현해 볼 수 있도록 이번 강좌를 기획했다”며 “앞으로도 국민대는 4차 산업혁명 시대를 선도하는 대학으로서 관련 지식을 인근 주민과 공유하며 지역사회의 발전에 기여할 수 있는 대학으로 발돋움할 것”이라고 밝혔다.

이진경 키즈맘 기자 ljk-8090@kizmom.com
입력 2019-08-06 09:15:50 수정 2019-08-06 09:15:50

#국민대 , #초등생 , #프린팅 , #3d프린팅 무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