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뉴욕서 '코로나19'관련 의심 어린이 괴질환자 속출

입력 2020-05-06 17:43:58 수정 2020-05-06 17:47:21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미국 뉴욕에서 코로나19와 연관성이 의심되는 어린이 괴질 환자가 속출하고 있다.

미국 뉴욕타임스는 5일(현지시간) 최근 몇 주간 뉴욕시 롱아일랜드 코헨 어린이병원에서 코로나19 관련이 의심되는 어린이 환자 약 25명이 입원했다고 보도했다.

이중 11명은 중환자실에 있으며, 혀가 빨개지고 관상동맥이 확장되는 등의 증상을 보인 것으로 알려졌다.

뉴욕타임스는 "코로나19 팬데믹 초기만 해도 코로나19에 감염된 대부분의 어린이들이 어른만큼 심각한 호흡기 증상을 보이지 않았지만, 최근 몇 주간 뉴욕시 롱아일랜드를 비롯해 미국 내 코로나19 핫스폿에서 정체불명의 새로운 질환이 어린이들 사이에서 나타났다"고 전했다.

이어 "이는 예상했던 것보다 어린이의 (코로나19) 위험이 높다는 것을 암시한다"면서 로스앤젤레스 등 미국 내 다른 지역에서도 이 새로운 질환이 보고되고 있다고 보도했다.

특히 최근 이틀사이 4세에서 12세 사이의 어린이 환자 5명이 비슷한 증세로 입원했다.

뉴욕타임스는 "롱아일랜드와 뉴욕시 의사들을 인터뷰한 결과 최소 50명의 어린이가 해당 증상으로 치료를 받았다"면서 "다만 모든 어린이가 중환자실에 입원한 것은 아니다"고 전했다.

한편, 미국 뉴욕시에서는 현재까지 코로나19로 1만3천724명이 사망했으며 이중 17세 이하 어린이가 6명인 것으로 집계됐다.


이진경 키즈맘 기자 ljk-8090@kizmom.com
입력 2020-05-06 17:43:58 수정 2020-05-06 17:47:21

#괴질환자 , #코로나 , #어린이 , #뉴욕 , #어린이 환자 , #어린이 괴질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