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붓기 제거효과?" 비공개 SNS채널 허위광고 적발

입력 2020-06-23 15:00:02 수정 2020-06-23 15:00:02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식품의약품안전처는 비공개 SNS채널에서 가짜 체험기 등 부당광고를 제작·유포한 업체 13곳과, 식품제조가공업 등록을 하지 않고 다이어트 표방 제품을 만들어 납품한 업체 1곳 적발하고 고발조치를 취했다고 23일 밝혔다.

이번에 적발된 업체들은 기존 페이스북·인스타그램 등에 광고하는 방식과는 달리 카카오스토리·네이버 밴드 등 친구 맺기를 통해 특정 대상에만 허위·과대광고를 해왔다.

이들은 단속을 피하기 위해 모니터링이 활발한 평일 낮 시간대를 교묘히 피해 밤이나 주말·공휴일에 허위·과대광고를 집중적으로 유포하는 등의 수법을 사용했다.

허위 과대광고 적발사례 (자료= 식품의약품안전처)



부당 광고의 주요 내용은 ▲ 가짜체험기를 활용하거나 원재료 효능·효과를 표방하면서 다이어트에 도움을 준다는 등 소비자를 기만하는 광고(13건) ▲홍국쌀 등이 고혈압·당뇨·고지혈증에 도움이 된다는 등 질병 예방·치료 효능 광고(3건) ▲부기제거 등 사실과 다른 내용의 거짓·과장 광고(2건) 등이다.

특히 적발된 업체들 가운데 광주 광산구 소재 유통전문판매업 피드박스, 피드아이, 피드데이, 소녀제과주식회사 등 4곳은 같은 장소 또는 인근 지역에 사업장을 차리고 다이어트·부기 관련 제품을 기획·개발해 온 것으로 드러났다.

식약처는 이들이 기획한 제품 가운데 식품제조가공업 등록을 하지 않은 무등록 업체 농업회사법인(주) 삼정농산(전남 장성군 소재)이 불법 제조한 12개 제품을 확인하고, 현장에서 전량 압류·폐기 조치했다.

허위 과대광고 적발사례 (자료= 식품의약품안전처)



이들은 허위·과대 광고 수법을 은밀히 공유하면서 자신들이 운영하고 있는 채널 또는 계정에 다른 업체의 제품까지 업로드 시켜 주는 방식으로 판매수수료(약 20%)를 챙기기까지 했다.

식약처 관계자는 "이번 적발 사례와 같이 비공개 SNS에서 회원들에게만 특별히 제공되는 정보처럼 속이며 부당한 광고를 하는 행위에 절대 현혹되지 말 것"을 당부했다.

이진경 키즈맘 기자 ljk-8090@kizmom.com
입력 2020-06-23 15:00:02 수정 2020-06-23 15:00:02

#허위광고 , #붓기 , #비공개 sns , #부당 광고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식약처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