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올해 상반기 온라인 마켓 육아 용품 판매↑

입력 2020-09-03 09:51:01 수정 2020-09-03 09:51:01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이하 코로나19) 확산세가 계속되며 아이들이 집에 머무는 시간이 길어지자 육아 관련 제품 판매도 늘고 있다.

G마켓과 옥션이 올해 1~8월 장난감과 유아용 도서 등 육아 용품 매출이 지난해 동기간 대비 25% 증가했다고 말했다. 그 중에서 도서 및 학습과 완구와 같은 교육 제품의 인기가 높았다.

도서 및 온라인 교육 부문 매출이 57% 증가했으며, 아동 도서와 온라인 수업 수강권이 각각 189%, 106% 늘었다.

장난감도 23% 증가했다. 학습 완구 70%. 역할 놀이 완구 58%, 유아동 퍼즐은 45%였다.

구매 고객 연령대는 30대가 51%로 가장 많았으며 40대가 39%였다.

두 마켓을 운영하는 이베이코리아 관계자는 "코로나19 장기화로 집에서 아이들을 챙겨야 하는 시간이 길어진 것이 매출 증가에 영향을 끼쳤다"고 말했다.


김경림 키즈맘 기자 limkim@kizmom.com
입력 2020-09-03 09:51:01 수정 2020-09-03 09:51:01

#장난감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