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대구 영신교회서 28명 확진…어린이집 교사 포함

입력 2020-12-11 14:37:49 수정 2020-12-11 14:39:20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대구 달성군 영신교회에서 28명의 확진자가 발생했다.

11일 대구시에 따르면 전날 밤 영신교회에서 신도 1명과 목사, 목사의 모친 등 3명이 확진 판정을 받았으며 이날 0시 이후 신도 21명, 목사 가족 3명 등 총 28명이 확진자로 분류됐다.

확진판정을 받은 신도 중에는 어린이집 교사 2명도 포함됐다.

시는 교회로부터 신도 명단 270명을 확보해 진단검사를 벌이고 있다. 또 어린이집 2곳에 대해서도 전수검사를 실시할 예정이다.

아울러 지난 15일부터 이달 10일 사이 이 교회를 방문한 이들에게 증상의 유무에 관계 없이 모두 검사를 받을 것을 요청하는 재난 문자를 발송했다.

시는 성탄절을 앞두고 교회에 소모임 등이 많을 것으로 예상하고 주말 휴일 집중 단속에 나설 예정이다.


이진경 키즈맘 기자 ljk-8090@kizmom.com
입력 2020-12-11 14:37:49 수정 2020-12-11 14:39:20

#영신교회 , #어린이집 , #대구 , #교사 , #어린이집 교사 , #대구 달성군 , #대구영신교회 , #집단감염 , #교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