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SNS서 초등생 꾀어내 성폭행한 30대 검거

입력 2021-02-10 14:00:04 수정 2021-02-10 14:00:04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SNS를 통해 알게 된 초등학생을 불러내 성폭행한 30대가 경찰에 붙잡혔다.

충남경찰청은 10일 오전 6시 56분께 경기도 모처에서 용의자 A씨를 검거했다.

A씨는 지난 6일 온라인에서 알게 된 초등학생 B양을 충남의 한 지역에서 만나 수도권 자신의 집으로 데려간 후 성폭행한 혐의를 받는다.

그는 B양에게 "만나고 싶으니 주소를 알려달라"며 접근한 것으로 확인됐다. 또 B양과 헤어지면서 "집 주소를 알고 있으니 조심하라"며 협박까지 했다.

경찰 관계자는 "A씨를 조사한 뒤 어떤 혐의를 적용할지 검토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한편 A씨가 수도권과 충청도를 오가면서 공유처(카셰어링)를 이용했는데, 해당 업체가 경찰 수사에 협조하지 않아 피해를 키웠다는 비난이 일고 있다.

경찰이 쏘카 측에 차량 이용자 정보를 요구했으나, 업체가 "영장이 있어야 한다"며 정보 제공을 거부한 것이다.

이와 관련해 박재욱 쏘카 대표이사는 10일 사과문을 통해 "이용자의 범죄행위에 대한 경찰 수사 협조 요청에 신속하게 협조하지 못한 회사의 대응과 관련해 피해자와 가족분들께 진심으로 사과드린다"고 밝혔다.

이진경 키즈맘 기자 ljk-8090@kizmom.com
입력 2021-02-10 14:00:04 수정 2021-02-10 14:00:04

#성폭행 , #초등생 , #경찰 수사 , #쏘카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