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서울 중구, 어린이집 학부모 부담금 전액 지원

입력 2021-04-13 09:39:33 수정 2021-04-13 09:39:33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서울 중구 제공



서울 중구는 어린이집에서 발생하는 부모 부담금 전액을 지원한다고 12일 밝혔다.

2019년부터 매년 어린이집 현장학습비 및 특별활동비를 지원해 온 중구는 올해 3월부터 특성화비, 차량운행비, 저녁급식비, 졸업앨범비 등 학부모가 별도로 부담하던 필요 경비 100%를 지원해 영유아 무상보육을 실현한다.

또한 코로나19로 인한 어린이집 장기 휴원에 따른 보육공백을 메우고, 어린이집과 가정 간 소통을 강화하기 위해 놀이키트를 제공하는 등 가정연계 프로그램을 관내 모든 어린이집을 대상으로 올해 상반기까지 지원한다.

중구는 서울시 최초 국공립 어린이집 직영을 추진 중이다. 현재까지 12개 어린이집이 직영전환을 완료했고 그 대상을 점차 확대해 최고 수준의 보육서비스를 보장하기 위해 힘쓰고 있다.

지난해부터는 서울시 최고 수준의 친환경 급간식 제공을 위해 하루 급간식 비용을 4000원대로 대폭 인상했다. 이는 보건복지부 기준 1900원, 서울시 평균 2500원을 크게 상회하는 금액이다.

서양호 구청장은 "모든 0∼5세에게 보육료가 지원되고 있지만, 여전히 가정의 보육·교육비 부담이 크다"며 "중구는 부모 부담금을 전액 지원하고 직영 어린이집을 확대하는 등 보육 서비스 질과 공공성을 높이기 위해 최선을 다하고 있다"고 말했다.


이진경 키즈맘 기자 ljk-8090@kizmom.com
입력 2021-04-13 09:39:33 수정 2021-04-13 09:39:33

#어린이집 , #학부모 , #부담금 , #서울 , #중구 , #어린이집 학부모 , #직영 어린이집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