건강

Health

영국서도 백신 접종 후 생리불순 보고 3만건

입력 2021-09-17 09:55:44 수정 2021-09-17 09:55:44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국내에서 코로나19 백신 접종 이상 증상으로 생리 불순이 보고되는 가운데 영국에서도 3만 건의 생리 불순과 하혈 등 이상 사례가 보고되고 있다고 현지 매체가 보도했다.

15일(현지시간) 영국 BBC는 영국에서 현재까지 여성에게 접종된 백신은 4700만 도스가량으로 백신 접종 후 예기치 않은 부정 출혈 및 생리 양 증가, 장기간 지속 등 3만 건 이상의 이상 증상이 보고됐다고 전했다.

영 의약품건강관리제품규제청(MHRA)은 보고를 검토하고 나서 코로나19 백신과 생리 이상간 연관성을 확신할 수 없다고 밝혔다.

그러나 저명한 면역학자인 영국 임피리얼칼리지런던(ICL) 빅토리아 메일 박사는 브리티시 메디컬 저널(BMJ)에 기고한 글에서 백신과 생리불순 간 관련성을 더 정밀하게 조사해야 한다고 촉구했다.

메일 박사는 "연관성이 있다면 백신의 특정 성분보다는 백신에 대한 면역 반응일 가능성이 있다"며 "코로나19 바이러스에 걸린 일부 여성이 생리불순을 겪었다는 연구 결과도 있다"고 말했다.

다만 메일 박사는 "그러나 백신이 임신이나 출산에 어떤 영향을 준다는 증거는 없다"고 설명했다.

또 메일 박사는 "이 기간에 대한 강력한 연구가 백신에 관한 잘못된 정보에 대응하는 데 도움이 될 것"이라며 "백신이 향후 임신 기회를 영향을 줄 수 있다는 잘못된 주장은 젊은 여성들 사이에서 백신 접종을 망설이게 하는 원인이 된다"라고 전했다.

과학자들은 아직 코로나19 백신이 어떻게 생리 주기에 변화를 일으키는지 정확히 파악하지 못하고 있다고 BBC는 전했다.


이진경 키즈맘 기자 ljk-8090@kizmom.com
입력 2021-09-17 09:55:44 수정 2021-09-17 09:55:44

#영국 , #생리불순 , #백신 , #접종 , #백신 접종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