건강

Health

보건의료연구원, '신데렐라·백옥 주사' 주의 당부…'근거 부족'

입력 2021-09-23 13:31:31 수정 2021-09-23 13:31:32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미용·건강을 목적으로 한 '신데렐라주사', '백옥주사' 등 비급여 주사의 효과 근거가 부족하다는 지적이 나왔다.

한국보건의료연구원은 미용 목적으로 허가된 보톡스가 아닌 비급여 미용주사가 임상적 유효성에 대한 근거가 미흡하며, 아낙필락시스 쇼크 등 부작용 사례가 다수 발견돼 주의를 요한다고 23일 밝혔다.

이번 유효성 연구는 국내외 문헌을 이용했으며 ▲ 티옥트산(신데렐라 주사) ▲ 글루타티온(백옥주사) ▲ 푸르설티아민(마늘주사) ▲ 글리시리진(감초주사) ▲ 자하거추출물/자하거가수분해물(태반주사) ▲ 아스코르빈산(비타민주사) ▲ 폴리데옥시리보뉴클레오타이드나트륨(연어주사) ▲ 히알루로니다제(윤곽주사) ▲ 클로스트리듐 보툴리눔 독소 A형(보톡스) 등 총 9개 주사를 대상으로 진행했다.

한국보건의료연구원에 따르면 이 중 보톡스를 제외한 다른 8종의 유효성은 근거가 부족하다고 나타났다.

또 의약품부작용보고시스템, 소비자위해감시시스템 등 자료를 확인한 결과 신데렐라주사, 백옥주사, 마늘주사, 태반주사, 비타민주사, 윤곽주사, 보톡스 등 7종의 주사에서 발진과 부종, 두드러기같은 부작용 사례가 있었다.

또 신데렐라주사, 백옥주사, 마늘주사를 투여한 사람 중 아낙필락시스성 쇼크를 겪은 사례도 적지 않게 보고된 것으로 나타났다.

한국보건의료연구원 이민 정책연구팀장은 "현재로서는 문헌의 양이 많지 않아 미용주사의 유효성을 확인할 수 있는 근거가 부족하다"며 "아나필락시스성 쇼크와 같은 중대 부작용 사례가 지속적으로 보고되는 만큼 사용 시 주의가 필요하다"고 밝혔다.

이 팀장은 이어 "주사 용량이 표준화돼 있지 않은 데다가, 여러 정맥영양주사 성분을 섞어 사용하는 경우가 있어 부작용이 우려된다"며 "잠재적 안전성 문제에 대한 검토가 추가적으로 필요하다"고 말했다.



김주미 키즈맘 기자 mikim@kizmom.com
입력 2021-09-23 13:31:31 수정 2021-09-23 13:31:32

#보건의료연구원 , #신데렐라 , #백옥 , #주사 , #백옥주사 , #신데렐라주사 , #미용주사 , #연구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