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과체중과 비만, 아동·청소년 동맥경화 일으킨다"

입력 2021-12-23 14:00:52 수정 2021-12-23 14:00:52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성인병의 원인으로 꼽히는 과체중과 비만이 아동과 청소년에게도 동맥경화를 일으킬 수 있다는 연구 결과가 발표됐다.

미국 조지아 대학의 조지프 킨들러 영양학 교수 연구팀이 아동·청소년을 대상으로 진행한 연구 결과 이 같은 사실을 발견했다고 헬스데이 뉴스(HealthDay News)가 22일 보도했다.

연구진은 10~23세에 해당하는 연령대의 참가자 605명을 상대로 복부 지방과 동맥경화 검진을 실시했고, 이들 중 과체중인 아이와 청소년에게서 복부 지방과 함께 동맥 경화가 발견됐다고 밝혔다.

이는 성인에게만 나타난다고 생각했던 복부지방 증가에 의한 동맥 건강 변화가 소아, 청소년에게도 비슷하게 나타난다는 사실을 시사한다고 연구팀은 전했다.

또 과체중이거나 비만 상태인 아이·청소년도 성인에게 주로 발견되는 2형 당뇨병이 바생할 수 있다는 점이 확인됐다.

연구에 참여한 소아·청소년 중 145명에게서 이미 2형 당뇨병이 진행되고 잇었다.

코로나19 펜데믹으로 세계적으로 어린이 비만이 늘어난 가운데, 미국 국립 질병예방통제센터(CDC)는 소아 비만이 19%에서 22%로 급증했다고 설명했다.

뿐만 아니라 비만은 코로나19의 중증화와 사망 위험요인으로 밝혀지고 있다.

이 연구 결과는 국제 비만 연구협회(International Association for the Study of Obesity) 학술지 '소아 비만'(Pediatric Obesity) 최신호에 실렸다.



김주미 키즈맘 기자 mikim@kizmom.com
입력 2021-12-23 14:00:52 수정 2021-12-23 14:00:52

#과체중 , #청소년 , #동맥경화 , #아동 , #복부지방 , #당뇨병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