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전기 사용량 줄였다면 에너지캐쉬백 받으세요!

입력 2022-01-24 16:19:46 수정 2022-01-24 16:19:46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주변 아파트 단지나 가구와 비교했을 때 전기를 덜 썼다면 현금으로 돌려받는 에너지캐쉬백 시범사업이 진행된다.

정부가 24일 세종시청에서 '에너지캐쉬백 시범사업 협약식'을 개최했다. 에너지캐쉬백 시범사업은 지난해 12월 에너지위원회에서 심의 및 발표된 ‘에너지 효율혁신 및 소비행태 개선방안’의 후속조치다.

이번 협약식을 통해 산업통상자원부·지자체·시민단체·에너지공기업이 협력하여, 3개 혁신도시를 중심으로 국민의 에너지소비 절감과 소비행태 개선을 위한 시범사업이 추진될 예정이다. 이후 해당 사업은 하반기를 기점으로 전국에 시행될 계획이다.

에너지캐쉬백은 사업에 참여한 주변 아파트 단지나 가구에 비해 전기 사용량을 상대적으로 많이 줄인 경우, 절약된 전기사용량을 현금 등으로 돌려받는 국민 에너지 절감 인센티브 프로그램이다.

각 아파트 단지가 전체 참여 단지의 평균 절감률보다 높게 전기를 절약한 경우, 해당 절감량을 구간별로 나눠 20만원에서 300만원까지의 캐쉬백을 지급받게 된다.

또한 아파트 단지 내 각 세대도 개별적으로 참여 가능하며, 전체 참여세대의 평균 절감률보다 높게 전기를 절약한 경우, 전기 절감량에 대해 1kWh 당 30원의 캐쉬백을 지급받게 된다.

문승욱 산업부 장관은 "에너지캐쉬백과 같은 에너지 절약 및 효율 향상 노력은 탄소중립 비용과 부담을 줄이는 핵심요소이며, 국가와 기업, 그리고 시민이 바로 실천할 수 있는 길"이라며 "탄소포인트제 등 다른 대국민 프로그램과 연계해 국민생활 전반으로 확산되어 갈 수 있도록 지자체, 시민단체, 에너지 공기업이 연대와 협력을 통해 많은 힘을 모아주길 당부한다"고 말했다.

김경림 키즈맘 기자 limkim@kizmom.com
입력 2022-01-24 16:19:46 수정 2022-01-24 16:19:46

#전기세 , #에너지캐쉬백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