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서울시 초등돌봄시설 우리동네키움센터 200호 돌파

입력 2022-03-03 09:23:52 수정 2022-03-03 09:23:52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우리동네키움센터 (사진= 서울시 제공)



서울시는 초등 돌봄시설인 '우리동네키움센터'가 강북 5호점, 서대문 7호점을 개소하면서 200호를 돌파했다고 3일 밝혔다.

학기 중 방과 후와 방학 기간 등 돌봄 공백이 발생하는 기간에 초등학생들을 맡아 돌봐주는 공공시설인 우리동네키움센터는 2018년 6월 성북구(장위1동)에 처음 문을 연 뒤 서울시와 각 자치구의 협력사업으로 지속해서 확대되고 있다.

이달 2일 새로 문을 연 강북 5호점은 강북구 송중동 화계초등학교 인근에, 서대문 7호점은 남가좌2동 가재울초등학교 인근에 들어섰다.

두 센터 모두 정기돌봄은 월 5만원, 일시돌봄은 하루 2천500원에 이용할 수 있다. 이용 신청은 우리동네키움포털에서 하면 된다.

서울시는 올해 연말까지 75곳을 추가로 열어 키움센터를 총 275곳으로 확대하기로 했다. 특히 키움센터가 5곳 미만인 3개 자치구(양천·금천·관악)에 먼저 설치하고, 초등 돌봄 수요를 고려해 지역별로 균형 있게 늘려나갈 방침이다.

또 맞벌이 부모들의 출퇴근 어려움을 덜어주도록 돌봄 시간을 더 늘리는 방안을 추진한다. 출퇴근 시간대 4시간(오전 7∼9시, 오후 7∼9시) 연장 운영을 동작구 2개 센터에서 시범 운영한 뒤 점진적으로 확대하는 방안을 검토한다.

아울러 3개월마다 전체 센터를 대상으로 이용률을 점검하고, 운영 방안을 협의하는 등 체계적인 관리와 센터 활성화에 주력할 계획이다.

김선순 서울시 여성가족정책실장은 "서울시는 돌봄시설 확대는 물론 내실 있는 운영으로 틈새 없는 초등 돌봄 체계를 구축하도록 힘쓰겠다"고 말했다.


이진경 키즈맘 기자 ljk-8090@kizmom.com
입력 2022-03-03 09:23:52 수정 2022-03-03 09:23:52

#서울 , #우리동네키움센터 , #초등 돌봄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