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한소희, 어머니 사기 혐의 피소에..."채무 책임 계획없다"

입력 2022-03-07 15:00:01 수정 2022-03-07 15:00:01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배우 한소희가 모친의 사기 혐의 피소에 입장을 밝혔다.

한소희 소속사 9아토엔터테인먼트 측은 3월 7일 한소희 어머니의 사기 혐의 피소에 "한소희는 관련 채무에 책임질 계획이 전혀 없다"고 공식입장을 밝혔다.

소속사 측은 "어머니 신 씨가 돈을 빌리는 과정에서 한소희 명의로 된 은행 계좌를 사용했다. 신 씨는 한소희가 미성년자일 때 임의로 통장을 개설, 해당 통장을 (한소희 몰래) 돈을 빌리는 데 사용했다"고 설명했다.

이어 "추후 또 다른 피해자가 발생하지 않기를 바라는 마음"이라며 "본의아니게 피해를 입으신 분들께 죄송하다"고 전했다.

한소희의 모친 A씨는 지난 2018년 2월부터 2019년 9월까지 B씨에게 고액의 이자를 주겠다며 8,500만 원을 빌린 뒤 갚지 않은 혐의로 최근 고소당했다.

B씨는 A씨가 이자 형식으로 매달 200만 원을 주겠다고 해 돈을 빌려줬지만, 원금과 이자 모두 받지 못했다고 주장했다. 또 12차례에 걸쳐 연예인의 명의로 된 은행 계좌로 3,100만 원을 입금했다고 밝혔다.

(사진= 한소희 인스타)

이진경 키즈맘 기자 ljk-8090@kizmom.com
입력 2022-03-07 15:00:01 수정 2022-03-07 15:00:01

#한소희 , #어머니 , #사기 , #혐의 , #피소 , #채무 , #어머니 사기 , #한소희 소속사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