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국내 최대 어린이 지식축제 “출판도시 어린이책잔치” 어린이날 100주년 기념, 5일 개막!

입력 2022-05-03 18:10:01 수정 2022-05-03 18:10:01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올해로 20주년을 맞는 <파주출판도시 어린이책잔치>는 국내 최대 규모의 어린이를 위한 지식축제로 꼽히며 어린이의 올바른 독서 문화 정착과 어린이 책 세계화에 기여해 왔다.

올해는 ‘기후위기와 환경’의 테마로 슬기로운 지구생활(기후위기에 대처하는 우리들의 자세) 슬로건의 다양한 오프라인 체험형 콘텐츠가 마련되어, 행사를 찾은 어린이들이 신나는 어린이날 100주년을 함께 축하하고 즐기며 환경과 에너지의 소중함도 깨닫게 될 기회를 제공한다.

행사 첫날인 5일은 어린이날 100회 및 어린이책잔치 20회를 기념하는 공식행사가 진행된다. 오후 2시부터 아시아출판문화정보센터 지혜의숲 무대에 축하의 세레모니와 공연 등으로 개막식이 열린다.

4일간의 행사 동안 아시아출판문화정보센터 다목적홀에서는 ‘북마켓’이 운영되어 30여개 출판사와 서점, 독자가 한데 모인 교류의 장이 마련된다. 다목적홀에서는 환경부가 선정한 어린이 환경도서 30선과 어린이날 100회 기념 전시로 구성된 ‘테마전시’도 함께 열린다.

기후위기와 환경에 대한 직관적인 메시지를 전달하는 4가지의 계절별 포토존을 구성해 어린이들이 직접 참여할 수 있는 ‘스탬프랠리’는 아시아출판문화정보센터 전역에서 즐길 수 있다. 봄~겨울까지 각기 다른 기후위기와 환경문제를 주제로 한 전시 포토존을 구성해 어린이들에게 체험을 통한 환경오염의 인지를 독려한다.

환경단체와의 협업을 통해 어린이들이 다양한 만들기 체험으로 자원순환캠페인을 체험할 수 있는 ‘지구생활 캠페인존’은 아시아출판문화정보센터 이벤트광장에서 열린다. 에코백 만들기, 우유팩과 책 교환 이벤트 등이 운영된다.

지혜의숲 무대와 문발살롱에서 열릴 ‘책잔치 스테이지’에서는 책을 테마로 하는 그림책 1인극과 인형극 등 어린이 대상 공연 프로그램으로 풍성한 볼거리를 선보이고, 작가와의 만남과 북토크, 강연 등의 ‘어린이 인문학당’과 기후위기와 환경을 주제로 한 영상 작품이 방영되는 ‘어린이 시네마살롱’이 진행된다.

그 외 출판도시 곳곳에 마련된 체험/전시 프로그램 ‘오픈하우스’, 아시아광장에서 열리는 ‘아름다운 헌책마당’, 스마트스크린 앞에서 열리는 ‘경기동네책방 마켓’, 정보도서관 및 지지향에서 열리는 ‘파주 북 아티스트페어’ 등도 빼놓을 수 없는 즐길거리 프로그램이다. 활판인쇄박물관 앞 선큰가든에서 열리는 ‘어린이날 가족타자 대회’는 5일 하루간 열린다.

이번 행사는 3년 만의 전면 오프라인으로 전환된만큼 주최 측의 철저한 방역체계를 바탕으로 그간 야외축제를 즐길 기회가 적었던 어린이들을 위해 여느 때보다 다채로운 볼거리와 읽을거리, 체험 프로그램을 운영한다.

출판도시문화재단 관계자는 “코로나19로 힘든 시기를 보내온 어린이들에게 100회 어린이날을 맞이해 함께 축하하고 위로하며 신나는 체험을 즐길 수 있는 행사를 제공해 소중한 추억을 만들어주고 싶다”고 전했다.

<제20회 파주출판도시 어린이책잔치> 행사의 자세한 내용과 이벤트는 공식 홈페이지 및 출판도시문화재단 인스타그램에서 확인할 수 있다.



김주미 키즈맘 기자 mikim@kizmom.com
입력 2022-05-03 18:10:01 수정 2022-05-03 18:10:01

#파주 , #어린이 , #책잔치 , #어린이날 , #파주출판도시 , #어린이책잔치 , #기후위기 , #지구생활 , #이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