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오는 16일부터 경구치료제 '팍스로비드' 12세 이상 기저질환자에도 처방 가능

입력 2022-05-15 09:58:36 수정 2022-05-15 09:58:36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오는 16일부터 12세 이상 어린이 및 청소년도 기저질환이 있다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이하 코로나19) 경구 치료제 ‘팍스로비드’를 처방받을 수 있다.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이하 중대본)는 먹는 치료제 처방 대상을 이처럼 확대한다고 전했다. 현재 먹는 치료제는 60세 이상, 면역저하자, 40세 이상 기저질환자에게만 처방하고 있다.

이에 따라 동네 병원과 의원에서 전문가용 신속항원검사를 받은 뒤 양성이 나와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으면 기저질환이 있는 12세 어린이도 팍스로비드를 복용할 수 있게 된다.

한편 또다른 먹는 치료제인 라게브리오는 18세 이상 기저질환자에게 처방이 허가된다.


김경림 키즈맘 기자 limkim@kizmom.com
입력 2022-05-15 09:58:36 수정 2022-05-15 09:58:36

#코로나19 , #팍스로비드 , #라게브리오 , #먹는치료제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