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화이자, 5세 미만 영유아에 코로나19 백신 사용승인 신청

입력 2022-06-02 16:00:01 수정 2022-06-02 16:00:01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미국 제약사 화이자가 5세 미만 영유아의 코로나19 백신 사용 승인을 신청했다.

미국 악시오스에 따르면 화이자는 1일(현지시간) 미국 식품의약국(FDA)에 5세 미만 어린이에 대한 코로나19 백신 긴급사용 승인 신청서를 제출했다.

현재 전 세계에서 영유아에 대한 코로나19 백신 접종은 이뤄지지 않고 있다.

이들 연령대에 대한 승인이 이뤄지더라도 접종이 실제로 얼마나 많이 이뤄질지는 미지수다.

카이저가족재단(KEF)이 5세 미만 자녀를 둔 부모를 대상으로 실시해 이달 4일 발표한 여론조사 결과에 따르면 백신을 바로 맞힐 의향이 있는 응답자는 18%로 나타났다.

화이자는 영유아에게도 백신의 면역력 증강 효과가 있다고 강조한다.

이달 초 생후 6개월~5세 아동을 대상으로 성인 접종량인 30㎍(마이크로그램)의 10분의 1 용량인 3㎍을 총 3회에 걸쳐 접종한 결과 강한 면역반응을 끌어내는 데 80% 효과가 있었다고 밝혔다.

화이자는 곧 소아과 임상시험 자료를 유럽의약품청(EMA)을 비롯해 전 세계 의약품 규제당국에 보낼 계획이라고 밝혔다.

지난달 미국의 또 다른 제약사 모더나도 FDA에 생후 6개월~6세 미만 어린이에 대한 코로나19 백신 긴급 사용 승인을 신청했다.


이진경 키즈맘 기자 ljk-8090@kizmom.com
입력 2022-06-02 16:00:01 수정 2022-06-02 16:00:01

#사용승인 , #화이자 , #영유아 , #코로나 , #백신 , #백신 사용승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