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오미크론보다 전파력 강한 세부변이…국내 35건 추가

입력 2022-06-07 15:21:14 수정 2022-06-07 15:21:14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코로나19 오미크론 변이보다 전파 속도가 빠른 세부계통 변이 35건이 국내에서 추가로 확인됐다.

중앙방역대책본부는 6월 1주차였던 지난주(5월29일~6월4일) 오미크론 세부계통 변이 35건이 추가로 확인돼 역학조사에 나섰다고 7일 밝혔다.

미국을 중심으로 확산하고 있는 BA.2.12.1이 25건 추가 확인됐고, 남아프리카공화국에서 우세종이 된 BA.4와 BA.5가 각각 2건, 5건 새로 검출됐다.

감염자들은 모두 해외에서 유입된 사례로, BA.2.12.1는 주로 미국과 캐나다에서, BA.4와 BA.5의 유입 국가는 브라질, 스위스, 미국, 프랑스, 사우디아라비아에서 유입됐다.

이에 따라 국내 오미크론 세부변이 누적 감염자는 BA.2.12.1 88명, BA.4 8명, BA.5 13명 등 모두 109명이 됐다.

BA.2.12.1은 오미크론 변이보다 전파 속도가 30%가량 빠른 BA.2보다도 20% 정도 더 빠른 전파력을 갖고 있는 것으로 알려져 있다. BA.4와 BA.5 역시 BA.2보다 빠른 전파력을 보이고 있다.

한편, 오미크론의 재조합 변이 중에서는 국내에서 감염된 사례인 XQ가 1건 추가로 확인됐다.

국내 오미크론 재조합 변이 누적 감염자 수는 XQ 4명, XE 3명, XM 2명 등 9명이 됐다.

국내 오미크론 변이 검출률은 국내 발생과 해외유입 사례 모두 100%로 확인됐다. 국내 오미크론 세부계통 검출률은 BA.2.3이 60.9%, BA.2가 33.7%로 나타났다.



김주미 키즈맘 기자 mikim@kizmom.com
입력 2022-06-07 15:21:14 수정 2022-06-07 15:21:14

#세부 , #세부변이 , #오미크론 , #코로나19 , #미국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