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면역저하자 등 이달부터 코로나 백신 4차 접종

입력 2022-02-14 09:43:51 수정 2022-02-14 09:43:51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정부가 이달 말부터 요양병원과 시설 환자 및 입소자를 비롯해 면역 저하자를 중심으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이하 코로나19) 4차 백신 접종을 실시한다.

권덕철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이하 중대본) 제1차장 겸 보건복지부 장관은 14일 오전 정부세종청사에서 "2월 말부터 면역 저하자, 요양병원·시설 입소자분들에 대한 4차 접종을 계획하고 있다"고 말했다.

권덕철 장관은 "오늘부터 노바백스 백신 접종이 고위험군 대상으로 시작한다"면서 "노바백스 백신은 독감 백신과 같이 국민에게 접종 경험이 많은 합성항원 방식인 만큼 그동안 미접종한 국민도 접종에 보다 적극적으로 참여하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고 했다.

이와 관련된 자세한 내용은 같은 날 오후 2시 10분부터 질병관리청을 통해 공개된다.

김경림 키즈맘 기자 limkim@kizmom.com
입력 2022-02-14 09:43:51 수정 2022-02-14 09:43:51

#코로나19 , #4차접종 , #백신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