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가수 아이유, 어린이날 맞아 1억 기부

입력 2022-05-05 17:00:03 수정 2022-05-05 17:00:03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가수 아이유(본명 이지은)가 어린이날을 맞아 기부했다.

소속사 EDAM엔터테인먼트는 5일 “아이유는 올해로 100주년을 맞이한 어린이날을 기념해 한부모·조손가정 아동 및 청소년들에게 1억 원을 전달했다”고 밝혔다.

아이유는 “많은 분에게 받은 사랑을 아이들과 함께 나누고자 도움이 필요한 곳에 마음을 전하게 됐다”며 “모든 아이가 더욱 환하게 웃으며 행복한 미래를 꿈꿀 수 있는 어린이날이 되길 바란다”고 전했다.

이번 기부금은 초록우산 어린이재단을 통해 경제적 어려움을 겪고 있는 저소득 한부모, 조손가정 아동·청소년의 생활안정자금과 대학 입학을 앞둔 이들의 학비 지원으로 사용되며 돌봄이 필요한 아동을 위해 주거 환경 및 생활용품 지원 등에 쓰일 예정이다.

아이유는 데뷔 후 특별한 기념일마다 팬클럽 이름인 ‘유애나’와 함께 ‘아이유애나’로 꾸준한 나눔을 실천해왔다.

이진경 키즈맘 기자 ljk-8090@kizmom.com
입력 2022-05-05 17:00:03 수정 2022-05-05 17:00:03

#어린이날 , #아이유 , #가수 , #기부 , #가수 아이유 , #조손가정 아동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