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홍현희 "2세 성별은 아들, 임신하니 진짜 결혼한 느낌"

입력 2022-05-19 09:36:22 수정 2022-05-19 09:36:22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방송인 홍현희가 2세의 성별을 밝혔다.

지난 18일 오후 방송한 채널A ‘요즘 남자 라이프-신랑수업’에서는 '신랑수업'의 MC이자 '유부 선배'로 활약 중인 홍현희가 남편 제이쓴과 출연했다.

제이쓴은 홍현희에게 프러포즈를 던지듯이 했다고 밝혔다. 이어 홍현희는 “카페였다”라고 말했고, 제이쓴은 “차 안이었어. 얼마 내기할래?”라고 목소리를 높여 웃음을 자아냈다.

프러포즈를 받았을 때의 어땠냐는 질문에 홍현희는 “오히려 무덤덤한 게 내 스타일이었다. 담백하게 해줘서 오히려 고마웠다”라고 애정을 드러냈다. 홍현희는 “앞으로 살아갈 날이 더 중요하다”라고 덧붙였다.

제이쓴은 “와이프가 지금은 안 그러지만 예전에는 고맙다, 미안하다는 말을 못했다”라고 설명했다. 홍현희는 “괜히 미안해서 웃음으로 무마했다. 괜히 병뚜껑을 눈에 꽂고 그랬다”라고 말했다.

제이쓴은 “나는 그게 너무 싫었다”라고 덧붙였다. 홍현희는 제이쓴에게 “날 양육해준 분이다. 감정 표현을 알려준 분이다”라고 고마움을 표현했다.

또 홍현희는 2세가 아들이라고 최초로 밝혔다. 그는 "계획하지 않았는데 자연스럽게 생겼다. 아이가 생기니 진짜 결혼한 느낌"이라고 전했다.

아기 이름은 정했냐는 질문엔 홍현희는 “우리는 그런 실질적인 얘기를 해본 적이 없다”라고 말했다. 김준수는 “나는 벌써 정했다. 2세를 낳으면 김시아로 하고 싶다고 생각했다”라고 설명했다.

제이쓴의 신랑 점수에 대해 홍현희는 “99점이다. 이번 생이 너무 행복해. 나한테 많은 배움을 주고 가르침을 준다. 내가 행복을 하게 느끼게 해줘서 너무 고맙다”라며 애정을 드러냈다.


이진경 키즈맘 기자 ljk-8090@kizmom.com
입력 2022-05-19 09:36:22 수정 2022-05-19 09:36:22

#홍현희 , #성별 , #아들 , #임신 , #결혼 , #방송인 홍현희 , #제이쓴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