건강

Health

혈압, 잘못 재고 있었다? "양팔 모두 재야"

입력 2022-08-04 11:34:35 수정 2022-08-04 11:34:35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일반적으로 혈압을 잴 때는 한 쪽 팔을 이용해 잰다. 하지만 더 정확한 결과를 위해서는 양팔을 모두 측정해 높은 쪽의 혈압을 택해야 한다는 연구 결과가 나왓다.

영국 엑시터(Exeter) 대학 크리스토퍼 클라크 생리학 교수 연구팀이 관련 총 5만3천172명의 자료가 활용된 연구 논문 23편을 분석한 결과 이 같은 사실을 알아냈다고 메디컬 익스프레스가 3일 보도했다.

연구팀은 양팔로 잰 혈압 중 낮은 쪽을 택했을 때는 고혈압의 경계선에 못 미치지만, 높은 쪽 혈압을 선택하면 12%가 고혈압에 해당하는 것으로 나타났다고 설명했다.

즉 양팔의 혈압을 모두 재서 높은 쪽 혈압을 택하지 않으면 고혈압이 과소진단(underdiagnosis)돼 제대로 된 치료를 하지 못하고, 심혈관 질환 위험마저 과소평가하는 결과를 가져오게 된다고 연구팀은 지적했다.

양팔의 혈압 중 높은 쪽 혈압을 택했을 때는 낮은 쪽 혈압을 택했을 때에 비해 6천572명(12.4%)이 고혈압의 경계선인 130mmHg(수축기 혈압) 이하에서 130mmHg 이상으로, 6천339명(11.9%)이 140mmHg 이상으로 높아지는 것으로 나타났다.

하지만 어느 쪽 팔이 혈압 측정에 가장 좋을지는 예측이 어렵다. 사람에 따라 왼쪽과 오른쪽 팔 중 혈압이 더 높은 쪽이 다른기 때문이다.

따라서 양쪽 팔의 혈압을 모두 재서 고혈압을 정확하게 판단해야 마땅히 치료를 받아야 할 사람이 올바른 치료를 받게 된다고 연구팀은 강조했다.

국제적인 지침은 양팔 모두 혈압을 재라고 권고하지만, 의료기관들에서는 널리 채택되지 않고 있다.

이 연구 결과는 미국 심장협회(AHA: American Heart Association) 학술지 '고혈압'(Hypertension) 최신호에 실렸다.



김주미 키즈맘 기자 mikim@kizmom.com
입력 2022-08-04 11:34:35 수정 2022-08-04 11:34:35

#혈압 , #고혈압 , #연구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전재 및 재배포 금지